[교육] 일학습병행제 선정 인천재능대, 취업으로 결실맺어
[교육] 일학습병행제 선정 인천재능대, 취업으로 결실맺어
  • 김민희 기자
  • 승인 2019.03.08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대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 학생 7명, 삼성전자서비스(주) 취업
사진=인천재능대

산업현장에 필요한 실무형 인재를 육성하는 인천재능대학교 ‘전문대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 사업’이 대기업 취업 성과를 내고 있다.

8일 인천재능대에 따르면 2018년에는 전자과 학생 28명이 일학습병행에 참여하여 수도권에 있는 삼성전자서비스센터 ‘삼성양천서비스센터(주)’ 외 7개 기업에서 훈련을 받았다.

기존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사가 삼성전자서비스(주) 본사 소속으로 합병됨에 따라 학습근로자들의 취업 연계에 대한 우려도 있었다. 하지만 기존의 노하우와 현장실무교육을 바탕으로 높은 경쟁률을 뚫고 졸업생 7명이 최종 합격하는 성과를 거뒀다.

인천재능대학교는 지난 2017년 12월 고용노동부 사업 ‘전문대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 사업’을 유치했다. 수도권에서 전문대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 사업을 운영하는 전문대는 인천재능대가 유일하다.

또한 기존 재직자 단계 일학습병행제, 재학생단계 유니테크 일학습병행제, 전문대 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제에 이어 최근에는 고숙련 일학습병행제(P-Tech) 사업까지 선정되며 4개의 일학습병행제를 운영하는 전국 유일 최고의 일학습병행 대학이기도 하다.

일학습병행 사업은 학생에게 교육을 제공하고 기업은 고용·훈련을 맡아 산업현장에 필요한 실무형 인재를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그 중 전문대재학생단계 일학습병행 사업은 재학생 2학년 학생들이 전공과 관련된 산업체에서 약 1년간 체계적으로 훈련받는 국가직무능력표준(NCS)기반 ‘장기현장실습’과 NCS기반 전공 지식을 대학에서 교육받고 산업체에서 근무해 실무능력을 배양하는 한국형 도제식 훈련제도이다.

김윤주 사업단장은 “2018년도의 좋은 성과를 토대로 2019년도에는 참여 학과를 늘려 더 좋은 취업 기회를 학생들에게 제공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2019년도에는 호텔관광과가 추가로 참여해 국내 최대 규모의 파라다이스시티호텔 외 2~3개 호텔 등 특급 호텔 실무인력을 양성하는 일학습병행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