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성실 납세 기업 ‘국세 1천억원 탑’ 수상
호반건설, 성실 납세 기업 ‘국세 1천억원 탑’ 수상
  • 배수람 기자
  • 승인 2019.03.04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3회 납세자의 날, 국가 재정에 기여한 공로 인정
2013년 이후 건설업계서 6년만의 수상 눈길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사진=호반건설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사진=호반건설

호반건설은 4일 서울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53회 납세자의 날’ 기념식에서 ‘국세 1000억원 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호반건설은 성실한 납세를 통해 국가 재정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기획재정부가 주관한 이날 기념식에는 모범 납세자, 모범 기업 등 훈·포장 수상자들과 가족, 대한상공회의소, 국세청, 관세청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고액 납세의 탑’은 연간 납세액이 1000억원을 처음 넘거나 종전 최고 납부세액보다 1000억원 이상 증가한 법인에게 대통령 명의로 수여하는 기념탑이다. 2004년부터 매년 납세의 날을 맞아 해당 기업들에게 수여한다.

이번 수상은 2013년 이후 건설업계에서는 6년 만이다.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은 “호반건설은 기업의 의무를 성실히 수행해 오고 있는데 로 인해 명예로운 1000억원 탑을 수상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모범 납세 기업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배수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