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돌’ 맞은 검은사막 모바일, 기념 업데이트 진행
‘첫 돌’ 맞은 검은사막 모바일, 기념 업데이트 진행
  • 한종해 기자
  • 승인 2019.02.28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펄어비스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모바일의 정식 서비스 1주년을 기념해 ‘계승’ 클래스 3종을 28일 업데이트했다고 밝혔다.

‘계승’은 기존 클래스의 고유한 무기를 선호하는 이용자들을 위한 시스템으로, 새로운 무기를 사용하는 ‘각성’과는 다르다.

워리어는 글래디에이터로, 레인저는 헌터로, 발키리는 팔라딘으로 계승된다. 계승 시 기술 효과 및 액션의 화려함과 한층 빠른 속도감이 더해진다. 각성된 클래스를 보유하고 있는 이용자도 최초 1회에 한해 무료 계승이 가능하다.

펄어비스는 이와 함께 백그라운드 플레이인 ‘흑정령 모드’를 추가해 편의를 한층 강화했다. 이용자들이 이 모드를 활성화하면 앱을 종료해도, 사냥, 채집, 낚시를 자동으로 진행할 수 있다.

정식 서비스 1주년을 기념한 풍성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모든 이용자는 오늘부터 3월 14일까지 60레벨짜리 점핑 캐릭터를 가문당 1회 생성할 수 있다. 해당 캐릭터는 30단계로 강화된 무기와 방어구 세트를 갖고 있다.

같은 기간 ‘복불복! 행운의 망치!’ 이벤트도 진행된다. 매일 출석을 통해 얻을 수 있는 3개의 이용권과 인 게임 재화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의상 세트 상자, 5세대 반려동물 상자, 검은 기운을 비롯한 보상이 풍성하다.

업데이트 및 이벤트 세부내용은 공식 포럼에서 자세히 확인 가능하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