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건설기계, 북미 시장서 ‘유지비용’ 최우수 제품 선정
두산 건설기계, 북미 시장서 ‘유지비용’ 최우수 제품 선정
  • 김동준 기자
  • 승인 2019.02.17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건설기계 전문 정보 기업 선정 ‘LCO 어워즈’ 수상
두산인프라코어 DX300, 두산밥캣 T590·S70 동급 모델 중 최고
두산인프라코어 중형굴삭기 DX300LC. 사진=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 중형굴삭기 DX300LC. 사진=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와 두산밥캣의 건설장비 3종이 북미 건설기계 전문 정보 기업 ‘이큅먼트워치(EquipmentWatch)’가 주관하는 ‘2019 LCO 어워즈(Lowest Cost of Ownership Awards)’에서 유지관리 비용 최우수 제품으로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모델은 두산인프라코어 굴삭기 DX300, 두산밥캣 콤팩트 트랙 로더(CTL) T590과 스키드 스티어 로더(SSL) S70 등이다.

LCO 어워즈는 굴삭기와 로더(loader), 백호(backhoe) 등 총 15개 건설기계 제품군별로 전년도 판매량이 가장 많은 제품 가운데 연간 평균 사용시간과 잔존 가치 등을 평가해 가장 우수한 모델을 선정한다.

두산인프라코어 30톤급 굴삭기인 DX300은 출력과 연료 소비를 최적화해주는 스마트 파워 컨트롤이 적용됐으며 내구성이 뛰어난 점이 특징이다.

첨단 ICT를 활용한 텔레매틱스 솔루션 ‘두산커넥트(DoosanCONNECT™)’로 원격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해 장비 운영 효율성 또한 높였다.

두산밥캣의 주력 모델인 콤팩트 트랙 로더(CTL) T590과 스키드 스티어 로더(SSL) S70은 협소한 공간에서도 높은 작업효율을 제공한다. 부속장치를 1~2분 안에 쉽고 정확하게 탈부착할 수 있는 두산밥캣의 고유 기술 ‘밥태치(Bob-tach)’로 다양한 환경에서 작업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두산 관계자는 “DX300과 S70 제품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됐다”며 “북미 건설기계 시장에서 더욱 뛰어난 품질과 내구성·생산성을 갖춘 장비를 제공해 고객 가치를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동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