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LG전자, 홈 IoT 기반 ‘AI장보기’ 업무협약 진행
GS리테일·LG전자, 홈 IoT 기반 ‘AI장보기’ 업무협약 진행
  • 김민희 기자
  • 승인 2019.02.12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T 가전제품 통해 ‘말 한마디’ 로 모바일쇼핑 가능
사진=GS리테일

홈 IoT(사물인터넷, Internet of Things) 쇼핑 서비스 구현을 통해 새롭게 출시하는 LG전자 스마트 가전기기에 GS리테일 스마트 스토어가 오픈한다.

GS리테일과 LG전자는 지난 11일 ‘홈 IoT 기반의 AI장보기 서비스’와 ‘스토어 이노베이션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이하 MOU)을 진행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식에서 ▲LG전자 홈 IoT 가전제품 내 이커머스 구축 ▲홈 IoT 쇼핑 서비스로 구축된 Data의 오프라인 적용 ▲GS리테일 오프라인 매장 인프라 개선에 협력하고 고객 편의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체결된 MOU를 통해 GS리테일과 LG전자는 홈 IoT 지급결제 쇼핑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고객은 IoT 가전제품을 통해 모바일 쇼핑몰 GS fresh, 밀키트 서비스 심플리쿡, 배달 음식 서비스 미식일상 등에서 말 한마디로 주문이 가능해진다.

이번 협약을 통해 GS리테일은 매출 신장과 IoT 기술을 접목한 점포 운영 프로세스의 변화를, LG전자는 인공지능 기반의 개인화 서비스 및 마케팅 실현의 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철 GS리테일 디지털기획팀 팀장은 “IoT 기술이 점차 고객들의 일상생활에 깊숙하게 파고들고 보편화됨에 따라 대한민국 대표 기술 기업인 LG전자와 전략적 업무 제휴를 하게 됐다”며 “LG전자와 협업을 지속적으로 늘려, GS리테일이 IoT기반의 대표적인 쇼핑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