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업체, ‘블록체인 스타트업’ 지원 적극 나서
블록체인 업체, ‘블록체인 스타트업’ 지원 적극 나서
  • 한종해 기자
  • 승인 2019.02.06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투브이, 블록체인 생태계 활성화 위해 ‘디스테이션’ 설립
애스톤, 블록체인 기업 육성 위해 ‘글로벌 컨소시엄’ 구성
바이낸스, 투자부문 자회사 ‘바이낸스랩’ 통해 인튜베이션 프로그램 시즌 2 출범
(위쪽부터) 디스테이션, 애스톤, 바이낸스랩 로고.
(위쪽부터) 디스테이션, 애스톤, 바이낸스랩 로고.

블록체인 업체들이 블록체인 생태계로 활성화 시키기 위해 블록체인 스타트업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차세대 신뢰 기반 다차원 블록체인 플랫폼 이그드라시(YGGDRASH)를 개발하고 있는 알투브이는 원스톱 블록체인 컨설팅 서비스 디스테이션(D-STATION, 구 인큐베이션센터)을 최근 공식 런칭했다.

알투브이는 예전 인큐베이션센터라는 명칭을 ‘탈중앙화된 블록체인 서비스를 위한 우주 정거장’(The Space Station for Decentralized Blockchain Services)라는 의미의 디스테이션으로 변경했으며, 효과적인 디앱(DApp)과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육성할 예정이다.

디스테이션 런칭에 앞서 알투브이는 법률, 재무, 개발, 운영, 사무공간,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의 업체들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1차적으로 국내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1기 얼라이언스가 완성됐으며, 1월 25일 디스테이션 프라이빗 밋업을 통해 공식 런칭했다.

서동욱 알투브이 대표는 “디스테이션 내 개발사들이 개발에 전념할 수 있도록 런칭 이후에도 계속해서 파트너를 추가할 예정”이라며 “국내뿐 아니라 국외 프로젝트를 위한 파트너십 확장도 예정하고 있다”며 국내외적으로 공격적인 MOU를 펼칠 것을 예고했다.

전자문서기반 블록체인 플랫폼 애스톤은 싱가포르 가상화폐거래소 비코인, 한국 가상화폐거래소 바이너리즈, 블록체인센터(오킴스 법률사무소 산하 기관)와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 육성 및 산업발전을 위한 컨소시엄을 최근 구성했다.

이 컨소시엄은 한국과 싱가포르를 거점으로 건전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하고, 블록체인기반의 다양한 디앱(Dapp)를 발굴하고 확대하기 위해 구성됐으며, 블록체인기반 기술자문 및 개발지원, 법률·특허·세무자문, 국내외 가상화폐거래소 상장까지 다양한 엑셀러레이팅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싱가포르 가상화폐거래소 비코인의 데이비고(Davy Goh) 대표는 최근 방한해 “많은 한국의 블록체인 기업을 만나 해외진출에 대한 교두보역할의 필요성을 느꼈다”며 “해외 크립토펀드의 적극적인 투자활동을 기대하고 있는 스타트업들에게, 비코인이 단순히 거래소로서의 상장지원 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진출 및 투자유치 활동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약속했다”고 전했다

바이낸스는 투자부문 자회사인 바이낸스랩(Binance Labs)을 통해 인큐베이션 프로그램 시즌 2를 정식으로 출범했다.

인큐베이션 프로그램 시즌 2는 전세계에서 유망한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 13곳을 선정해 신속하게 성장하도록 지원·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시즌 2 기간에도 지난해 시즌 1에서 선발된 블록체인 스타트업 8곳에 대한 지원과 육성은 계속된다.

바이낸스 랩 관계자는 “블록체인 업계의 성장을 위해서는 장기적 생태계 조성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해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며 “숨어있는 보석 같은 많은 스타트업들의 지원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