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지난해 매출 1조 돌파…영업익은 전년比 36.5%↓
진에어, 지난해 매출 1조 돌파…영업익은 전년比 36.5%↓
  • 제갈민 기자
  • 승인 2019.01.28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에어 B737-800 항공기. 사진=진에어
사진=진에어

진에어가 지난해 창사 이래 최초로 매출 1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다만 고유가에 원가 부담이 커지는 등 대외 환경 영향으로 수익성은 감소했다.

진에어는 28일 지난해 영업이익이 616억원으로 전년(969억원) 대비 36.5% 감소했다고 잠정 공시했다. 당기순이익은 418억원으로 같은 기간(741억원) 대비 43.6% 하락했다. 반면 매출은 1조107억원으로 전년(8884억원)에 비해 13.8% 상승했다.

진에어는 지난해 주요 인기 노선에 대형기를 투입하고 증편하는 등 탄력적으로 기재를 운영했다. 또한 비경합 단독 노선과 장거리 노선 취항을 통해 수요를 확대해 매출 1조원을 달성했다.

그러나 유류비 상승에 따른 원가 상승과 자연재해로 인한 수요 부진, 사업 제한 등 대외 환경 영향으로 인해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 등은 하락했다.

한편 진에어는 올해도 여객수요 성장세가 꾸준할 것으로 내다보고 국내외 영업‧마케팅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진에어 측은 “올해 차별화 된 서비스 전략으로 고객 만족 향상에 집중하며 번들 서비스와 기내유상판매 등 부가서비스 강화를 통해 부대 수익을 증대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파이낸셜투데이 제갈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