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익스프레스, “신선·간편식 위주 재편후 매출 증가"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신선·간편식 위주 재편후 매출 증가"
  • 김민희 기자
  • 승인 2019.01.27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홈플러스

홈플러스의 슈퍼마켓 브랜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가 지난해 신선·간편식 위주로 매장을 재편한 후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신선·간편식 전문 매장’은 지난해 8월 서울 옥수점 이래 지난달 27일 2개 점포가 새로 문을 열었다. 경기 분당 정자점은 개편 후 이달 20일까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51%, 손님 수는 30% 늘어났다.

상품별로 보면 과일 70%, 채소 67%, 축산 80%, 수산 91%, 냉장·냉동식품 20%가 각각 증가했다.

경기 고양 행신2점 역시 매출이 50%, 손님 수가 27% 늘어났다. 과일 90%, 채소 40%, 축산 60%, 수산 48%, 냉장·냉동식품 20%가 각각 증가했다.

홈플러스는 “신선·간편식 전문 매장으로 바꾼 슈퍼마켓은 동네 상권 고객에게 더욱 효율적인 유통 모델이 될 수 있다는 점을 입증했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