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다음달 2일까지 설 특별배송 나서
롯데百, 다음달 2일까지 설 특별배송 나서
  • 김민희 기자
  • 승인 2019.01.26 09:2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송 업체 3곳으로 확대…수도권 20개 점포에서 실시
점포에 긴급배송차량·배송원 상주, 긴급 상황에 신속 대처
사진=롯데쇼핑

롯데백화점은 다음달 2일까지를 설 특별 배송 기간으로 정했다.

롯데백화점은 배송 업체를 중형 물류사 3곳으로 확대하고, 서비스 제공 점포를 본점, 영등포점, 인천터미널점 등 수도권 20개점으로 늘렸다. 기존에는 본점, 영등포점 등 수도권 10개 점포에서 대형 물류 회사를 통해 일괄적으로 배송했다.

이번 물류사 확대를 통해 배송 지연, 오배송 등의 문제를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롯데백화점은 매해 명절 선물세트 실적이 약 10%정도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2019년에도 배송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해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자 지난해 추석 직후부터 배송 시스템 개선에 주력했다.

롯데백화점은 대기업-중소기업 간의 상생도 꾀했다. 새로 계약을 맺은 3개 업체는 인천 계양, 서울 송파, 경기도 분당 지역의 중소형 물류 업체로, 모두 지역 물류 서비스를 위주로 하는 기업이다. 롯데백화점은 새로운 물류 채널을 제공함으로써 롯데백화점 배송 본원의 서비스 강화 뿐 아니라 사회적 이슈인 대기업-중소기업 간 상생의 책임도 다하고자 한다.

또한, 2018년 설보다 아르바이트생을 10% 이상 늘려 채용함으로써, 전국 34개 점포 별로 배송, 고객 응대 등의 서비스 요원 외에도 '긴급 배송차량·배송원'을 상주시켜 긴급한 배송이나 고객 불만사항 발생시 신속하게 대처해 고객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자 한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고객들이 구매한 소중한 상품들을 최고의 상태로 배송하기 위해 실시간 상품 추적, 긴급 배송차량·배송원 배치 등 다양한 시스템들을 개선·보완하고, 더 나아가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VG 2019-01-26 19:46:22
매 명절마다 지인들에게 감사의 선물을 보내는데, 명절에는 배송량이 많아서인지 주문 누락, 수령 지연 등 각종 사고가 많았습니다. 선물하는 사람으로서 마음이 변질되는 것 같아 속상한 일이 많았는데 이런 노력을 통해 고객의 불편함을 해소하려하는 롯데백화점, 멋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