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銀, ‘배민’ 이용 자영업자에 연 0.5% 금리 우대
KEB하나銀, ‘배민’ 이용 자영업자에 연 0.5% 금리 우대
  • 김민아 기자
  • 승인 2019.01.2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카드 보유 자영업자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
사진=KEB하나은행
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이 음식업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특별 금리 감면을 제공한다.

25일 하나은행은 배달 앱 ‘배달의 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제휴해 비대면 개인대출 ‘이지페이론’을 신청하는 자영업자에게 연 0.5% 특별 금리 감면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지페이론은 별도의 앱 설치나 서류제출, 공인인증서 없이 배달의민족 홈페이지 내 사장님사이트 메뉴에서 실행 가능한 소액 간편대출이다.

신용카드를 보유한 자영업자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고 최고 신청 한도 300만원 이하로 원리금분할상환 방식과 마이너스통장 방식 중 선택할 수 있다.

음식점을 운영하는 많은 영세 소상공인들은 단기 자금 융통에 어려움을 겪고 일수나 사채, P2P대출 등에 의존하고 있다. 이에 하나은행은 부담을 덜어주고자 제휴 기념으로 연 0.5%의 금리를 추가 감면한다. 최저 적용금리는 이날 기준 3.9%다.

하나은행 생활금융R&D센터 관계자는 “단기 자금 융통에 어려움을 겪는 영세 자영업자들을 위해 우아한형제들과의 제휴를 기획했다”며 “향후 지속적인 포용적 금융 확대를 위해 다양한 금융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김민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