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대한민국 New ICT 시대 힘차게 엽니다”
SKT, “대한민국 New ICT 시대 힘차게 엽니다”
  • 배수람 기자
  • 승인 2018.12.0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자정, 전국 13개 시·군에서 5G On-Air
안산 5G 스마트팩토리, 화성·시흥 5G 자율주행차 운행 개시
사진=SK텔레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1일 0시를 기해 5G 네트워크 스위치를 올리며 대한민국 New ICT 시대의 시작을 알렸다.

5G 전파는 전국 네트워크를 통해 서울, 경기도 성남·안산·화성·시흥, 6대 광역시, 제주도 서귀포시, 울릉도·독도(울릉군) 등 전국 13개 시·군 주요 지역으로 퍼졌다.

SKT는 이날 성남시 분당구 ‘네트워크 관리센터’에서 5G 출발을 기념하는 행사를 열었다. 행사에는 박정호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100여명과 외부 관계자가 참석했다.

5G 첫 통화는 분당에 있는 박 사장과 ‘세계 5G 1번지’ 서울 명동에 위치한 박숙희 SKT 매니저 간에 이뤄졌다. 통화에는 삼성전자 5G스마트폰 시제품이 활용됐다.

이어 SKT는 분당 네트워크 관리센터와 부산 해운대, 대전 둔산동, 광주 금남로 등 지역과 5G 통화를 차례대로 성공했다.

이날 오전 5G 1호 고객사인 안산 반월공단의 명화공업은 ‘5G-AI 머신 비전’ 솔루션을 가동했다.

이 솔루션은 자동차 부품이 컨베이어 벨트를 지나가는 동안 1200만화소 카메라로 사진 24장을 다각도로 찍, 5G를 통해 클라우드 서버로 전송했다. 서버의 고성능 AI는 순식간에 사진을 판독해 제품에 결함이 있는지 확인했다.

또한 SKT 5G 자율주행차는 경기 화성 자율주행실증도시 ‘K-City’와 시흥 일반도로에서 테스트 운행도 시작했다. 차량은 5G로 1초에 수십번씩 관제센터, 신호등과 주변 정보를 주고받았다.

SKT는 2015년 5G 기술 공동 개발을 위한 ‘5G글로벌 혁신센터’를 오픈한 데 이어 이달 초 중소 단말제조업체에 고가 테스트 장비를 지원하는 ‘5G디바이스 테스트 랩’을 분당에 마련한다. 이를 통해 본격적인 5G, AI 생태계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SKT는 5G-AI와 연계된 보안·미디어·IoT 영역에서 상생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동반 진출을 모색할 방침이다.

박정호 SKT 사장은 “5G에는 우리의 상상을 초월하는 무한한 가능성이 있다”며 “SKT는 CDMA 디지털 이동전화부터 LTE까지 모바일 신세계를 이끌어 온 ICT리더로서 소명감을 갖고 5G가 불러올 새로운 미래를 여는 선구자가 되자”고 말했다.

이어 “대한민국 5G 상용화를 세계도 주목하고 있다”며 “5G를 찰나의 흔들림도 없이 제공할 수 있도록 건강한 긴장감을 갖자”고 당부했다.

파이낸셜투데이 배수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