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모바일 MMORPG 5종 공개…새로운 가능성과 혁신에 도전
엔씨, 모바일 MMORPG 5종 공개…새로운 가능성과 혁신에 도전
  • 한종해 기자
  • 승인 2018.11.08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열린 신작 발표회 ‘2018 엔씨 디렉터스 컷(DIRECTOR’S CUT)’에서 김택진 엔씨(NC) 대표 겸 CCO가 엔씨의 신작 게임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엔씨소프트
8일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열린 신작 발표회 ‘2018 엔씨 디렉터스 컷(DIRECTOR’S CUT)’에서 김택진 엔씨(NC) 대표 겸 CCO가 엔씨의 신작 게임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이하 엔씨)는 8일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신작 발표회 ‘2018 엔씨 디렉터스 컷(DIRECTOR’S CUT)’을 개최하고, 모바일 게임 5종을 공개했다.

행사는 김택진 엔씨 대표의 스피치로 시작됐다. 이날 김 대툐는 “CEO가 아닌 게임 개발을 총괄하는 CCO로서 이 자리에 섰다”며 “엔씨는 모바일 플랫폼에서 MMORPG의 새로운 가능성과 혁신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엔씨는 원작 IP(지식재산권)를 모바일로 개발한 ‘M’ 라인업과 모바일에서 새롭게 만들어지는 넘버링 타이틀이자 후속작인 ‘2’ 라인업을 공개했다.

공개된 게임은 ▲리니지2M ▲아이온2 ▲블레이드 & 소울 2 ▲블레이드 & 소울 M ▲블레이드 & 소울 S 등 5종으로, 모두 모바일 MMORPG다.

리니지2M은 2019년 상반기 중 출시 예정이다. 엔씨가 20년 동안 리니지를 개발하고 서비스하며 쌓은 기술과 경험을 집약했다. 아이온2는 아이온의 후속작으로 새로운 비전을 모바일에서 구현한다. 블레이드 시리즈는 블레이드 & 소울 IP로 개발 중인 게임이다.

김택진 대표는 “블레이드 & 소울은 스토리와 전투에서 혁신을 만들어낸 게임”이라며 “블소가 가진 풍부한 이야기와 캐릭터를 통해 새로운 세계를 만들어 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