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기업, 장성 시멘트공장 160억원에 매각
유진기업, 장성 시멘트공장 160억원에 매각
  • 조경희 기자
  • 승인 2012.07.20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산 및 영업권 포함...임직원 전원 3년간 고용 보장


[파이낸셜투데이=조경희 기자]유진기업이 장성에 위치한 시멘트공장(광산 및 영업권 포함)을 160억원에 '강동'에 매각했다.

시멘트 판매유통을 주업으로 하는강동은 강동산업, 강동레미콘 등을 보유한 전남 순천 소재의 유망지역업체다.

유진기업 장성공장 임직원은 전원 매수업체에 승계되며, 이후 3년간 고용이 보장된다.

유진기업 관계자는 "장성공장은 충청이남의 유일한 포틀랜드 시멘트 제조설비로 큰 의미가 있지만, 최근 수년간 시멘트 사업이 건설경기 침체로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고 지리적 특성상 시장경쟁력을 더 이상 높이기 어려운 한계를 가지고 있어 매각하게 됐다"며 "이번 매각으로 사업집중화와 경영효율성 제고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1962년 고려시멘트로 출발한 유진기업 장성시멘트 공장은 지난 1995년 모회사의 부도로 법정관리에 들어간 이후 2002년 구조조정회사에 인수됐으며 2004년 유진기업으로 인수됐고, 2008년 모회사인 유진기업에 흡수합병 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