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 하반기 ‘FC 어린이 벤츠’ 축구교실 본격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 하반기 ‘FC 어린이 벤츠’ 축구교실 본격화
  • 제갈민 기자
  • 승인 2018.09.28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사진=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도서산간지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FC 어린이 벤츠’ 축구교실이 최근 경남 창원시 소재 구산초등학교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이번 구산초등학교 ‘FC 어린이 벤츠’ 축구교실에 이어 하반기 교육을 본격화한다고 28일 밝혔다.

‘FC 어린이 벤츠’ 축구교실은 여건상 문화‧체육 활동에서 소외되기 쉬운 아동들에게 축구 강습을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올해 초 사회적 협동조합 플랜비스포츠와의 협업을 통해 한층 전문적인 축구 프로그램과 강사진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플랜비스포츠는 현 베트남 국가대표팀 감독이자 전 한국 국가대표팀 수석 코치를 지낸 박항서 이사장이 이끌고 있으며, 어린이들의 체력 증진‧재능 발굴‧전인적 성장을 돕는다. 또한 강사로 참여하는 소속 전직 축구 선수들이 재능을 기부하고 사회적 역할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FC 어린이 벤츠’는 올해 런칭 3주년을 맞아 도서산간지역 초등학교로 대상을 확대했다. 상반기에는 전북 순창‧충남 공주‧강원 홍천에서 축구교실을 진행했으며, 하반기에는 창원 구산초등학교를 시작으로 경남 마산, 충북 단양 등 총 6개교의 어린이 200여 명을 찾아갈 예정이다.

구산초등학교는 본교와 구서분교의 전교생이 40명인 소규모 학교로, 재학생 대부분인 35명의 학생들이 지난 3일부터 4주간 ‘FC 어린이 벤츠’ 축구교실에 참여했다. 이들은 주 1회 2시간씩 전직 축구 선수 출신 강사로부터 슈팅과 패스, 드리블 등 전문적인 축구 기술을 배우고 유니폼 등 축구용품도 선물 받았다.

이번 교육에는 경남 창원 출신으로 플랜비스포츠에 소속된 김용찬 전 프로 축구선수가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의장은 “이번 ‘FC 어린이 벤츠’ 교육이 구산초등학교 학생들에게 앞으로도 꿈과 희망은 물론 재능을 꾸준히 기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이들이 스포츠를 통해 더욱 밝고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투데이 제갈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