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양세종표 로맨틱 코미디
[연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양세종표 로맨틱 코미디
  • 김영권 기자
  • 승인 2018.07.21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굳피플
사진=굳피플

오는 7월 23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통해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 첫 도전을 하는 양세종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여자 주인공과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남자 주인공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데뷔작인 ‘낭만닥터 김사부’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첫 인상을 남긴 양세종은 이후 ‘사임당-빛의 일기’, ‘듀얼’, 그리고 ‘사랑의 온도’까지 굵직한 필모그래피를 완성하며 대세배우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작품에서 양세종은 열일곱에 생긴 트라우마로 마음의 성장을 멈춘 채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서른 살 공우진 역을 맡아 시크하고 때로는 엉뚱하기도 하지만 결정적인 순간에는 한없이 다정한 면모를 발휘하며 이제껏 맡아온 캐릭터와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작 ‘사랑의 온도’에서 대한민국 모든 여심을 뒤흔들며 심쿵을 유발했던 ‘멜로 장인’답게 양세종은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한 층 더 업그레이드 된 꿀 눈빛과 부드러운 목소리 그리고 훈훈한 비주얼은 물론, 양세종표 달달한 로맨스 연기로 ‘로코 남신’ 등극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오는 7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파이낸셜투데이 김영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