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리니지2 라이브 서버 ‘블러디’ 사전 공개
엔씨소프트, 리니지2 라이브 서버 ‘블러디’ 사전 공개
  • 이건엄 기자
  • 승인 2018.07.11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엔씨소프트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는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2’에 신규 라이브 서버 ‘블러디’ 오픈 등 대규모 업데이트 콘텐츠를 사전 공개했다고 11일 밝혔다. 업데이트는 오는 30일 진행 예정이다.

엔씨소프트는 리니지2 공식 홈페이지에 라이브 신규 전투 특화 서버 ‘블러디’와 라이브 서버 4번째 용 수룡 ‘파푸리온’, 클래식 서버 최상위 등급 장비 등을 소개했다.

‘블러디’ 서버는 2007년 이후 11년 만에 공개된 라이브 서버다. 기존 서버와는 달리 빠른 성장과 자유로운 전투가 가능한 전투 특화 서버로, 이용자는 오는 20일부터 게임에 접속해 캐릭터를 사전 생성할 수 있다. 캐릭터를 사전 생성한 이용자는 한정판 아이템인 ‘블러디 망토’를 받을 수 있다. 사전 생성은 오는 30일 점검 전까지 가능하다.

이와 함께 ‘파푸리온’ 업데이트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 각 마을의 NPC ‘수룡의 전령’을 찾아가면 ‘수룡의 주화(1일 1개)’를 획득할 수 있다. 수룡의 주화는 수룡의 전령을 통해 각종 보상으로 교환할 수 있으며, 교환 기간은 오는 30일 점검 후부터 다음달 8일 점검 전까지다.

엔씨소프트는 리니지2 클래식 서버의 ‘시크릿 엠파이어(Secret of Empire)’ 업데이트도 사전 안내했다. 업데이트 이후 최상위 등급인 ‘S 그레이드’ 장비 아이템이 추가될 예정이다. 신규 인스턴스 존 레이드인 ‘프린테사’도 등장한다.

파이낸셜투데이 이건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